해학·풍자 담긴 만화의 매력에 풍덩
해학·풍자 담긴 만화의 매력에 풍덩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8.05.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철 작가, 6월 2~8일까지 만화·카툰 개인전
설문대여성문화센터 전시실

만화그리는 공무원으로 유명했던 박원철작가(전 제주만화가 회장)의 만화·카툰 개인전이 다음 달 2일부터 8일까지 설문대여성문화센터 전시실에서 열린다.

작가는 2016년 퇴직해 틈틈이 카툰작업을 해오며 이번 전시회를 준비했다. 풍자와 해학, 재치가 넘치는 코믹물을 작업하기도 했고, 물고기, 새 등 동물을 의인화해 웃음을 전달하기도 한다.

이번 전시회에는 로마이야기의 김광성 작가, ‘삼국지의 이희재 작가, ‘황톳빛이야기의 김동화 작가, ‘임꺽정의 이두호 작가가 함께한다.

또 작가가 그동안 외국 국제만화가대회에 참가하면서 수집한 일본만화 우에야마 토치, 시가 키미에 등 유명 외국작가 작품도 전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