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남 “진정한 하나가 돼 문대림을 당선시키자”
김우남 “진정한 하나가 돼 문대림을 당선시키자”
  • 김승범기자
  • 승인 2018.06.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문대림 후보 선거캠프 전격 합류…제주시오일장 지원유세

문대림 제주도지사 후보와 경선 경쟁을 벌였던 김우남 전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중앙당 선대위원장)이 문대림 선거캠프에 전격 합류했다.

김우남 민주당 중앙당 선대위원장은 7일 문대림 캠프에 합류하고, 이날 오후 제주시민속오일시장 유세현장에 경선 이후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김 위원장은 문대림 후보지지 연설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철학과 소위 핫라인 이라고 하는 문대림 후보를 통해서만이 신속하고 알차게 진행 되고 성과를 얻을 것”이라며 “제주를 바꿀 수 있는 기회다. 역대 대통령 중 제주를 가장 잘 이해하는 문재인 정부 시대에 문대림을 도지사로 만들어서 같이 번영해 나가자”고 역설했다.

김 위원장은 “문대림 후보를 위해 할 수 있는 일들을 다해 나가자. 어제까지 여론조사가 바닥을 쳤다. 내려올 만큼 내려왔다. 앞으로 열심히 하면 올라갈 일만 남았다”며 “지금까지 고민하고 갈등하고 서로 총질하고 했지만 이 시간 이후에 진정한 하나가 되자. 당원들과 손잡고 화끈하게 힘을 합쳐 문대림을 당선시키자”고 목소리를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