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 후보 “오일장 현대화로 경쟁력 강화”
문대림 후보 “오일장 현대화로 경쟁력 강화”
  • 김승범기자
  • 승인 2018.06.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제주도지사 후보는 7일 제주시 민속오일시장 등에서 유세를 이어갔다. 이날 오일시장 유세에는 김우남 민주당 중앙당 선대위원장도 합류해 지원유세를 펼쳤다.

문 후보는 “제주민속오일장의 경쟁력 제고와 시설 현대화 그리고 주차시설 정비를 통해 즐거움과 문화가 있는 시장으로 거듭 나도록 하겠다”며 “오일장 관리 담당부서를 도지사 직속으로 두고 시설 개보수를 비롯 활성화 방안 등 제반 상황을 점검하고 추진하고 발전방안을 모색토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문 후보는 김우남 선대위원장 합류와 관련해 논평을 내고 “경선에서 함께 했던 후보들이 어깨를 나란히 하고 도민들 앞에 서기 위한 준비를 마쳤다”며 “이제 ‘민주당 한팀’을 완성했으며, 도민·당원과 함께 갈 것이며 반드시 승리해 ‘제대로 된 제주’와 도민이 주인이 되는 ‘도민주권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오일시장 유세 이후 애월우체국과 하귀농협 하나로마트, 외도 부영2차아파트 입구 등에서 선거유세를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