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동중 사이클 ‘적수가 없다’
제주동중 사이클 ‘적수가 없다’
  • 진유한 기자
  • 승인 2018.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양양 전국사이클선수권서 금 3·은 2·동 2 따내 종합우승
양가은·이효민, 대회 2관왕 기염…영주고, 금 1·은 2 차지 쾌거
KBS 양양 전국사이클선수권대회 여중부 종합우승을 차지한 제주동중이 시상대 위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KBS 양양 전국사이클선수권대회 여중부 종합우승을 차지한 제주동중이 시상대 위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제주동중학교(교장 김병수) 사이클부가 전국 최강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제주동중은 지난 18일부터 25일까지 강원도 양양군 사이클경기장과 도로 일원에서 열리고 있는 ‘2018 KBS 양양 전국사이클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 3개와 은메달 2, 동메달 2개를 따내며 여중부 종합우승을 거뒀다.

주장 양가은(3)과 이효민, 김은송, 정소민(이상 2)으로 구성된 제주동중은 단체추발 2에서 245143을 기록해 2위 감천중(254023)을 압도적인 차로 꺾고 1위를 차지했다.

이 중 양가은은 스크래치 3에서, 이효민은 200m 경기에서도 각각 금메달을 목에 걸며 나란히 대회 2관왕에 올랐다.

양가은, 이효민, 김은송이 팀을 이룬 제주동중은 단체스프린트에서 118530으로 빛가람중(116691)에 이어 2위를 기록, 은메달을 따냈다.

양가은은 개인추발 1에서도 122014로 은메달을 추가했다.

이효민은 1Lap 경기에서 27769, 김은송은 500m 독주에서 40863을 각각 기록하며 나란히 동메달을 획득했다.

김병수 교장은 이번 종합우승은 제대로 된 경기장 하나 없는 열악한 환경을 극복하고, 선수와 지도자, 그리고 제주도자전거연맹이 혼연일체가 돼 피나는 노력을 한 결과라며 앞으로 우리 꿈나무 선수들이 전국을 떠나 국제무대에서도 뛰어난 활약을 펼치는 훌륭한 선수로 성장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제주동중은 지난달 중순 경북 영주시에서 열린 제20회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배 전국사이클대회에서도 금메달 4개와 은메달 3, 동메달 3개 등 모두 10개의 메달을 휩쓸며 여중부 종합우승을 달성했다.

 

사진 왼쪽에서부터 영주고 오은수, 임수지, 김나연
사진 왼쪽에서부터 영주고 오은수, 임수지, 김나연

한편 사이클 국가대표 오은수(영주고 3)는 이번 KBS 선수권대회 여고부 재외경기와 스크래치 7.5에서 각각 1위와 2위에 올랐다.

후배 임수지(영주고 1)는 템포레이스 5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