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작' 등 신작 공세 속 '신과함께2' 1위 수성
'공작' 등 신작 공세 속 '신과함께2' 1위 수성
  • 제주신보
  • 승인 2018.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작'·'맘마미아!2' 등 전날 개봉한 신작들이 대거 박스오피스 상위권에 진입한 가운데 '신과함께-인과 연'(이하 신과함께2)이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켜냈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신과함께-인과 연'은 개봉 8일째인 전날 395639 명을 추가하며 누적 관객 수를 7735448명으로 늘렸다.

전날 이 영화가 상영된 스크린은 1458개로 7297개 스크린에서 상영된 것과 비교하면 30%가량 줄어들었다. 이는 '공작'·'맘마미아!2' 등 전날 개봉한 신작들이 '신과함께2'가 독점하다시피 한 스크린을 나눠 가졌기 때문이다.

개봉 후 일주일간 독주하다시피 한 '신과함께2'를 견제하는 세력이 등장하면서 향후 이 영화가 흥행 돌풍을 이어갈 수 있을지에 관심이 쏠린다.'

한국형 첩보영화 '공작'은 개봉 첫날인 8331279명을 불러들이며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개봉 전부터 '신과함께2'의 독주를 견제할 1순위 후보로 꼽힌 만큼 '신과함께2'와의 격차는 62200명에 불과했다.

황정민·이성민·조진중·주지훈이 출연한 '공작'은 실제 대북 공작원 출신 '흑금성'을 모델로 한 작품으로 액션 장면 없이 대사와 심리전만으로 밀도 있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공작'과 함께 전날 개봉한 뮤지컬 영화 '맘마미아!2'14642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3위를 차지했다.'

2008년 개봉해 최종 관객 수 4554785 명을 기록한 '맘마미아!' 속편으로 전편의 감성을 이어받으면서 한층 화려해진 볼거리와 스웨덴 그룹 '아바'(ABBA)의 명곡들이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전날 나란히 개봉한 애니메이션 '명탐정 코난: 제로의 집행인'(이하 명탐정 코난)'몬스터 호텔3'는 각각 박스오피스 4·5위에 랭크됐다. 이로써 박스오피스 5위권 작품 중 4편이 전날 개봉한 신작으로 채워졌다.'

'명탐정 코난'은 전날 87323명을 동원했으며, '몬스터 호텔3'86546명을 극장으로 불러들였다.

박스오피스 6위에 오른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62754명을 추가하며 누적 관객 5852392명을 기록, 600만 고지 도전을 이어갔다.'

7위를 차지한 '극장판 헬로카봇: 백악기 시대'도 전날 2450명을 불러들이며 누적 관객 70만 명을 돌파했다.

이밖에 '목격자', '인크레더블2', '어느 가족' 등이 10위권 내에 이름을 올렸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