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일·오영훈·위성곤 의원, 특별교부세 30억 확보
강창일·오영훈·위성곤 의원, 특별교부세 30억 확보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8.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존마을 공영주차타워 건설·북촌어촌정주어항 정비·온평리 침수지역 등에 투입
사진 왼쪽부터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의원
사진 왼쪽부터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의원

더불어민주당 소속 강창일(제주시갑오영훈(제주시을위성곤 국회의원(서귀포시)은 행정안전부로부터 특별교부세 30억원을 배정받았다고 17일 밝혔다.

강 의원은 제주시 노형동 정존마을 공영주차타워 및 애월읍 신엄~용흥간(신상로) 배수로 정비 사업에 12억원을 확보했다.

정존마을 공영주차타워 건설에는 7억원이 투입, 원활한 교통 소통 및 보행자 안전사고 위험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신상로 배수로 정비에도 5억원이 투자, 집중 호우 시 인근 농경지 침수 피해 예방에 숨통이 트였다.

오 의원도 어민들의 재산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조천읍 북촌어촌정주어항 정비 사업에 10억원을 확보했다.

이는 그동안 어선의 입·출항 항로에 암초로 인한 어선 좌초, 방파제 월파 시 어선 파손, 어선 계류시설 부족, 어업인의 생활기반 약화 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것이다.

위 의원도 자연재해로 인해 상습 침수되는 서귀포시 일부지역에 대한 배수로 및 인도 정비 사업에 8억원을 반영했다.

대상 사업은 성산읍 온평리 하동과 남원읍 수망리 침수지역 배수로, 표선면 토산1리 위험도로 배수로 및 인도 정비 사업이다.

이는 집중호우시 도로 및 농경지 침수 등이 반복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주민 안전 확보와 생활편익 개선 차원에서 추진되는 것이다.

이와 관련 제주 국회의원들은 재해 취약지역의 안전 문제 해결을 위한 사업의 당위성과 정부 지원의 필요성을 강조해왔다고 밝혔다.

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