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고 연주자들이 펼치는 감동의 무대
세계 최고 연주자들이 펼치는 감동의 무대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8.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필하모닉 현악사중주단
19일 제주아트센터 특별공연

세계3대 오케스트라의 클래식음악을 제주에서 들어 볼 수 있게 된다.

19일 오후 7시 30분 제주아트센터에서 공연되는 뉴욕필하모닉 현악사중주단의 제주특별공연을 통해서다.

특별기획초청으로 마련된 공연으로 우리나라 주요도시 투어공연의 하나로 진행되고 있다. 지난 15일 서울 롯데콘서트홀 공연을 비롯해 전주, 통영, 울주 등에서 공연이 열리고 있다.

뉴욕필 오케스트라는 1842년에 창단돼 악장과 현악기 수석 3인으로 구성됐다. 이 앙상블은 뉴욕필 창립 175주년 기념에 맞춰 2017년에 결성된 단체로 세계적인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리더인 프랑크 후앙(Frank Huang)은 뉴욕필의 악장으로 세계적인 음악축제인 말보로음악축제 등에 참여했다. 링컨센터의 챔버음악협회에서 명망있는 연주자 멤버로 선정되기도 했다. 바이올린에 부악장인 셰릴 스테이플스(Sheryl Staples), 비올리스트 신시아 펠프스(Cynthia Phelps), 첼리스트 카터 브레이(Carter Brey)는 정상의 연주자들로 세계적인 주요음악 축제 등에 참여하고 있다.

공연은 드보르작의 13개 현악사중주 중 가장 유명한 곡으로 그의 독특한 민족적인 요소가 감긴 현악사중주 ‘아메리칸’, 멘델스존의 현악사중주 6번, 베토벤 현악사중주 4번 등이 연주될 예정이다. 1층은 2만원 2층은 1만5000원이다. 7세 이상이면 누구나 입장 가능하다. 문의 728-150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