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청 국장들 비서가 아닌 책사가 돼야"
"도청 국장들 비서가 아닌 책사가 돼야"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8.10.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가 25일 진행한 행정사무감사에서 행정체재 개편을 두고 원희룡 지사가 결정을 내리지 못하는 이유는 고위 공무원들이 ‘책사’ 역할을 하지 않기 때문이라는 지적.

강철남 의원은 “공무원들은 능력이 있는데도 결재 서류만 올리는 등 비서 역할만 하려고 한다”며 “중요한 사안에 대해선 원 지사에게 건의도 하고, 쓴 소리도 할 줄 아는 책사가 돼야 한다”고 충고.

강 의원은 “행정체제 개편을 비롯해 녹지국제병원 개원 불허, 비자림로 삼나무수 벌채 등 사안에 대해선 도청 국장들이 건의를 해야 하는데 지사에게 얘기조차 꺼내지 않으려는 것 같다”고 질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