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소프트웨어 중심대학 사업 선정
제주대, 소프트웨어 중심대학 사업 선정
  • 진주리 기자
  • 승인 2018.11.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까지 매년 20억원 정부지원금 받아

제주대학교가 소프트웨어(SW)교육 활성화에 박차를 가한다.

제주대학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가 시행한 ‘2018년 소프트웨어 중심대학 사업에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제주대는 오는 2021년까지 4년간 매년 20억원(20184억원)의 정부지원금을 받게 된다.

또 제주특별자치도, 공기업 및 17개 기업 등에서 정부지원금 대비 55%의 현금대응자금을 확보, 산학협력체제 공고화 등 SW중심대학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동력을 확보하게 됐다.  

소프트웨어중심대학은 산업현장의 요구를 반영해 대학 SW교육을 혁신함으로써 국가·기업·학생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취지다.

제주대는 SW중심사회를 통한 스마트 아일랜드 구축을 목표로 총장직할 SW융합교육센터를 설립해 SW중심대학 사업을 체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SW관련 학과를 특성화학과로 지정해 SW공통교육과정을 운영하며 4차산업혁명에 대비해 볼록체인, 스마트관광 등 6개의 SW연계전공을 개설한다.

또한 지역거점국립대학으로서 SW교육의 가치확산을 위해 초중고, 일반인을 포함하는 SW교육강화에도 나선다.

이와 함께 산업계수요기반 교과과정 전면개편, 글로벌역량강화 프로그램 확대, 사회적 확산에도 노력할 계획이다

제주대 SW중심대학 송왕철 책임교수(컴퓨터공학과)최근 SW기반으로 산업 전반이 바뀌고 있고 블록체인에 대한 큰 수요가 있어서 제주산업이 발전할 수 있는 전환점이 되고 있다제주대가 이번 SW중심대학에 선정됨으로써 SW핵심인력을 공급해 제주도 발전에 큰 역할을 하고 제주도 전체에 SW가치확산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이 사업에 23개 대학이 지원한 가운데 제주대를 비롯한 5개 대학이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