굵직한 제주 현안 올해 안에 처리될까
굵직한 제주 현안 올해 안에 처리될까
  • 김승범기자
  • 승인 2018.11.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제2공항을 비롯해 녹지국제병원(영리병원), 비자림로 확장, 오라관광단지 자본검증 등 각종 현안들이 올해 안에 마무리 될 수 있을지 주목.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1일 열린 11월 소통과 공감의 날(직원조회)에서 “도정 현안과 갈등 이슈, 주민들로부터 제기돼 있는 여러 민원 사항에 대해 각 부서별로 해를 넘기지 않도록 전반적인 점검활동을 펼쳐 달라”고 주문.

이어 “국정감사, 행정사무감사에 따른 추가 보고나 후속조치가 필요한 사항은 면밀하게 검토해 합리적인 문제 해결 방안을 찾고 후속 작업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