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민이 꼽은 최우선 해결 과제는 ‘주차난’
제주시민이 꼽은 최우선 해결 과제는 ‘주차난’
  • 조문욱 기자
  • 승인 2018.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정책박람회서 의견 수렴·투표 결과…쓰레기·청년 일자리·환경 보존 순서
2018 정책박람회를 방문한 제주시민들이 제주시 현안과제 우선 순위에 대해 투표하는 모습
2018 정책박람회를 방문한 제주시민들이 제주시 현안과제 우선 순위에 대해 투표하는 모습

제주시민들이 일상 생활에서 느끼는 가장 큰 불편함은 도심 주차난으로 도심 주차환경 개선을 제주시의 가장 시급한 정책과제로 꼽았다.

제주시는 지난 22018제주정책박람회에서 시장과 시민과의 정책대화, 제주시에서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할 정책과제 투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의견을 수렴했다.

제주시는 이번 박람회에서 제주시 부스를 운영, 부스를 찾은 시민 240명을 대상으로 제주시민들이 생각하는 제주시가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할 과제?’에 대한 투표를 실시했다.

투표결과 시민들은 극심한 주차 공간 부족 등 도심 주차환경 불편(61, 25%)을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할 과제로 손꼽았다.

이어 다음으로는 쓰레기 줄이기(44, 18%), 청년 일자리 창출(32, 13.3%), 제주의 자연환경 보존 (30, 12.5%) 순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고희범 제주시장은 극심한 도심 주차는 해소를 위해 우선 공영주차장 확충 및 복층화, 차고지증명제로 주차공간을 확보 하겠다이어 1회용품 사용 안하기, 재활용품 요일별 배출제 적극 추진, 청년몰 조성, 오름 환경 보호 등 다양한 정책을 펼쳐 시민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서 시민들은 대중교통 중앙차로제 시행과 관련하여 불편하다는 의견도 제시했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