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록담 헬기착륙장 설치?" 원 지사 '화들짝'
"백록담 헬기착륙장 설치?" 원 지사 '화들짝'
  • 김승범 기자
  • 승인 2018.11.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남북정상 한라산 방문 가능성에 따라 지난 10일 현장 점검에 나선 이후 일부 언론이 보도한 ‘한라산 백록담 헬기착륙장 검토’ 기사 논란에 대해 원 지사가 해명.

원 지사는 12일 입장문을 내고 “백록담 현장에서 남북정상이 도보로 백록담에 오르기가 어려운 만큼 헬기를 이용할 수밖에 없는 상황을 기자들에게 설명했다”며 “백록담에 착륙장을 설치해 이용한다는 뜻이 아니”라고 설명.

이어 “백록담에 인공적인 착륙장 건설은 반대한다”며 “실제 헬기 이용여부는 정부가 종합적으로 판단하고 결정할 사안”이라고 강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