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KAL호텔, 허니문하우스 재단장
서귀포 KAL호텔, 허니문하우스 재단장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8.11.2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 KAL호텔은 신혼여행 명소였던 옛 파라다이스 호텔의 허니문하우스를 카페로 재단장했다고 27일 밝혔다.

서귀포시에 위치한 허니문하우스는 소정방폭포로 이어지는 칠십리 바다와 섶섬, 문섬이 한눈에 들어오는 해안 절경과 유럽풍의 건축물, 아름드리나무들이 울창한 산책로가 조화를 이루는 곳이다.

서귀포 KAL호텔은 허니문하우스의 인테리어를 크게 변경하지 않고 사랑과 추억이라는 테마를 가진 휴식 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서귀포 KAL호텔은 투숙객과 도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허니문하우스의 공간을 활용한 문화 체험 행사 등을 마련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미누스2세 2018-11-30 11:30:40
사진이 정말 예술입니다. 멋진 풍경을 직접 감사하고 싶어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