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청앞 천막촌 사람들 “반민주적 집회탄압 사과하라”
도청앞 천막촌 사람들 “반민주적 집회탄압 사과하라”
  • 강경태 기자
  • 승인 2019.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청이 강행한 행정대집행에 대해 제2공항 건설에 반대하는 이른바 도청 앞 천막촌 사람들폭력적이고 반민주적 집회탄압이라며 사과를 요구하고 있다.

이들은 10일 오전 제주도청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7일 행정대집행과 도청 현관 계단에 있는 시민의 강제퇴거 과정에 참여했던 모든 공무원들의 명단에 대해 정보공개를 청구했다이러한 사태가 절대 반복되면 안 되기 때문에 이번 사태에 단호히 대처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제주도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역시 이번 사건에 대해 인권이 유린됐다며 재발방지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반인권적인 사태가 공무원에 의해 자행되지 않도록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이어 지금 도지사에게 필요한 것은 절실함에 대한 응답이지 공권력 투입을 요청하는 일이 아니이라며 도민들의 목소리를 짓밟지 마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