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올해 스포츠 분야에 238억원 투입
서귀포시, 올해 스포츠 분야에 238억원 투입
  • 진유한 기자
  • 승인 2019.01.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생활체육 활성화와 전지훈련단 및 각종 대회 유치 기반 조성을 위해 올해 238억원을 투자한다고 10일 밝혔다.

우선 서귀포시는 축구와 야구, 게이트볼 등 32개 회원종목단체의 각종 대회 개최 및 출전 등에 44000만원을 지원한다.

또한 유소년 및 우수 선수 육성과 서귀포시체육회 활성화에 13억원, 서귀포시스포츠클럽에 16000만원, 직장운동경기부 운영에 138000만원을 각각 지원하기로 했다.

체육시설 확충 사업에는 생활야구장 건립에 19, 파크골프장 조성에 10억원, 강창학축구장 야간조명 신설에 6억원, 혁신도시 내 국민체육센터 건립 마무리에 36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서귀포시는 체육시설물 활용도를 높이고, 쾌적한 운동 환경 조성을 위해 남원생활운동장과 성산일출고성운동장의 인조잔디 교체 비용으로 18억원, 공천포 전지훈련센터 야구장과 강창학공원 리틀야구장 인조잔디 교체에 21억원, 제주월드컵경기장과 올림픽기념국민생활관 정비에도 24억원을 들여 새 단장한다.

이와 함께 동네 체육시설 정비에 24000만원, 마을 체육시설 보수 및 보강에 28000만원, 공공체육시설 개보수에 38000만원, 풋살구장 2면 정비에 26000만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스포츠 인프라 확충을 통해 시민의 건강 증진은 물론 각종 국내외 대회 개최와 전지훈련단 유치로 지역 경제에도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