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스튜디오 JISD 작가들 서울서 ‘돼지’ 展
아트스튜디오 JISD 작가들 서울서 ‘돼지’ 展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1.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의 젊은 작가 24명이 2019년 기해년(己亥年) 황금 돼지의 해를 맞아 ‘돼지’ 전을 개최하고 있다.

전시는 15일까지 서울 인사동 경인미술관 3관에서 열리고 있다. 이번‘돼지’展에는 돼지의 의미를 해학적으로 풍자한 페인팅, 일러스트, 조각, 도자, 공예품 등 40여 점의 다채로운 작품이 펼쳐졌다.

전시에 참여하는 24명의 젊은 예술가는 아트스튜디오 JISD(대표 오에녹) 소속 작가들이다.

전시를 주관하고 기획한 오에녹 대표는 “제주의 자연환경에서 영감을 받은 젊은 작가들의 독특한 상상력으로 만들어낸 ‘돼지’전을 통해 제주예술을 깊이 조명하고 나아가 젊은 작가들에게 예술적 창작 의욕을 북돋워 주고자 전시를 마련했다”며 “예부터 부와 복의 상징인 돼지를 담아낸 작품에서 나오는 따뜻함처럼 관람객 모두 넉넉하고 복된 한 해를 맞이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트스튜디오 JISD 장하나 실장이 오에녹 대표와 전시를 함께 기획했다. 참여 작가로는 도시디자이너 김민지 작가와 신진작가인 권도연·김가령·김근영·김수현·김연수·김은서·김진오· 김태호·박세현·박수빈·박수인·박시연·어서연·엄현진·유서은·이수지·장나은·장아현·정다경·천세현·하이안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19-01-10 20:18:13
젊은청춘들의 노력이 멋져보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