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올해 10개 지구 밭기반 정비에 68억원 투입
서귀포시, 올해 10개 지구 밭기반 정비에 68억원 투입
  • 김문기 기자
  • 승인 2019.0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올해 효율적 영농기반 조성을 위한 밭기반 정비사업에 68억7500만원을 투입한다고 10일 밝혔다.

서귀포시는 이에 따라 최근 구억·신평·의귀·난산·상창·세화·도순·신례·삼달·호근 등 10개 지구에 지하수 배수지 1개소, 농업용수 송·배수관(길이 13.3㎞), 경작로 포장(길이 4.1㎞) 사업을 위한 업체 선정 절차에 들어갔다고 10일 밝혔다.

서귀포시는 조기 착공을 통해 장마철 등 우기 이전에 배수로 공사를 마무리해 침수 피해를 막고 농업용수 송·배수관로 교체도 신속히 해 가뭄 피해를 최소화 할 계획이다.

서귀포시는 또 공사 과정에서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 영농환경 개선을 통한 주민 소득 증대에 도움을 줄 방침이다.

한용식 서귀포시 건설과장은 “사업의 조기 착공 및 준공을 위해 지난해 하반기에 실시설계를 끝냈고 최근까지 계약심사 및 일상감사 등 관련 행정절차를 끝냈다”며 “최대한 이른 시일 내 10개 지구에 대한 밭기반 정비 사업을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서귀포시 건설과 760-2731.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