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합창인 제주로 모였다
전세계 합창인 제주로 모였다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2.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국제합창축제 앤 심포지엄 조직위 주최
18일부터 21일까지 제주문예회관 대극장서

독일, 미국, 중국 등 5개국이 제주에 모여 합창축제를 열고 있다.

제주국제합창축제 앤 심포지엄 조직위원회(예술총감독 김희철)가 주최하고, 한국국제합창협회, 천송재단, 제주합창연합회, 제주문화기획연구소가 공동 주관한 제주국제합창축제 앤 심포지엄18일부터 21일까지 제주문예회관 대극장에서 열리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미국, 인도네시아, 라트비아, 독일 중국 등 세계 최고의 합창단과 국내외 전문합창단과 아마추어 합창단, 심포지엄 참가자 등 1200여 명의 합창인들이 참가하고 있다.

제주소재 창작곡이 초연되고, 세계적인 합창팀의 연주를 즐겨볼 수 있다.

낮에는 교육과 정보의 장으로 심포지엄을, 저녁에는 콘서트를 즐길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