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근한 3월…가끔 꽃샘추위
포근한 3월…가끔 꽃샘추위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9.03.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부터 4월 초까지 제주지역은 대체로 포근한 날씨를 보이겠지만 가끔 기온이 크게 떨어지는 꽃샘추위가 찾아올 것으로 전망된다.

7일 제주지방기상청이 발표한 1개월 기상전망(3월 18일~4월 14일)에 따르면 제주지역 기온은 대체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겠고, 강수량 역시 평년과 비슷할 것으로 예보됐다.

3월과 4월 초 제주지역은 이동성 고기압의 주로 영향을 받으면서 평년기온(10.2~14.6도)보다 높은 포근한 날씨를 보이겠다.

다만 3월 말에는 일시적으로 대륙고기압이 영향을 미치면서 찬 공기가 제주로 유입, 기온이 크게 떨어지는 등 꽃샘추위가 찾아오겠다.

3월 18일부터 24일에는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비가 적게 내리겠지만 4월 초에는 제주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비가 자주 내리면서 전체적인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할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