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문인화·전각까지…제주·서울·부산의 필묵동행
서예·문인화·전각까지…제주·서울·부산의 필묵동행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문향묵연회·부산 학이동인회·제주 묵화동인회
23~28일까지 문예회관서 연합 회원전 개최
전서·예서·행서·행초서 등의 서예 작품 전시
심은미 作.
심은미 作.

국당 조성주 서예가의 문하인 서울 문향묵연회와 부산 학이동인회, 제주 묵화동인회 연합 회원전이 23일부터 28일까지 문예회관에서 펼쳐진다.

이번 전시는 여섯 번째 회원전으로 필묵동행(筆墨同行)’을 주제로한 40여 명의 회원들의 서예, 문인화, 전각 작품을 관찰해 볼 수 있다.

제주에서 개막하는 것은 처음으로 전서, 예서, 해서, 행초서 등 다양한 서체를 살펴볼 수 있고 유연하면서도 필묵의 강한 필치의 필력을 드러내는 개성적 서품을 만나볼 수 있다.

조성주 서예가는 서울 인사동 작업실에서 약 40여 년간 후학을 육성하고 있는 중진작가로 제주에는 2006년부터 연을 맺어 14년째 제주의 서예가들을 육성해 오고 있다.

그는 제주 명예도민이기도 하면서 서예는 점과 획이 모필의 자유로운 움직임에 따라 필력과 필세로 작용해 다양한 형태로 나타난다. 문의 010-6610-671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