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그림으로 매치한 한자…쉽고 재밌게 배워요
사진·그림으로 매치한 한자…쉽고 재밌게 배워요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림으로 이치를 깨닫는 한·중·일 속성한자/남병오

한자를 사진과 그림으로 매치해 쉽게 접할 수 있는 책이 발간됐다.

제주대학교평생교육원 한자한문지도강사로 출강하며 활동 중인 남병오 명지한문학원 원장이 한자를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교재인 그림으로 이치를 깨닫는 한··일 공용한자 808자 속성한자를 펴냈다.

교재는 한자를 배우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소년과 일반인이 한자와 친숙할 수 있도록 모든 글자에 그림을 넣어 글자의 의미와 뜻을 설명하고 있다. ··3개국 지식인 모임인 ‘30인회3년간의 연구 끝에 선정한 공용한자 808자를 싣고 있다.

특히 독자들이 한자를 쉽게 이해하고 오래도록 기억할 수 있도록 부수에 색상을 넣고 뜻()을 의미하는 글자와 음()을 나타내는 글자를 구분했다. 또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모든 한자에 그림을 넣어 설명하고 있다.

남병오 원장의 저서로는 20146월 그림으로 이치를 깨닫는 속성한자 1508자에 이어 201610월 중국어 간체자와 한국의 정자 3500자를 저서를 편찬했다. 남원장은 교재에 실린 한자 808자 정도만 익히면 같은 문화권에서 상대방의 언어를 더욱 쉽게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한자공부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문의 758-4000.

가당출판사 刊, 18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