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서 4·3 진상 규명 운동 사진전 열린다
국회서 4·3 진상 규명 운동 사진전 열린다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03.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창일·오영훈·위성곤 의원실·제주도의회, 4월 1~6일 개최

국회에서 제주4·3 진상 규명 운동 사진전이 펼쳐진다.

강창일(제주시갑오영훈(제주시을위성곤(서귀포시) 의원실과 제주특별자치도의회는 41일부터 6일까지 의원회관 3층 로비에서 4·3 사진전을 개최한다.

개막식은 첫날 오후 130분부터 진행된다.

이번 사진전은 제주4·3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한지 20주년을 맞은 가운데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4·3특별법 전부개정안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주요 내용은 4·3 진상 규명 운동 사진 전시, 무명천할머니 증언 영상 상영, 4·3 음식 체험, 부대 행사 등이다.

제주지역 국회의원들은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가 열리는 41일에 맞춰 개최되는 이번 사진전은 국회의원들에게 4·3 특별법 개정의 필요성을 다시 한 번 확인시키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회=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