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경, 차귀도 해상서 선저폐수 유출한 중국어선 적발
제주해경, 차귀도 해상서 선저폐수 유출한 중국어선 적발
  • 김종광 기자
  • 승인 2019.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경이 선저폐수를 유출한 Y호에 진입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주해양경찰서 제공)
해경이 선저폐수를 유출한 Y호에 진입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주해양경찰서 제공)

제주해양경찰서는 선저 폐수를 바다에 유출한 혐의(해양환경관리법 위반)로 중국 다롄 선적 유망어선 Y호(53t·승선원 9명)를 적발해 조사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5시께 중부지방해양경찰청 고정익 항공기가 제주 차귀도 북서쪽 약 107㎞ 해상에서 길이 150m, 폭 50m의 유막을 발견했다.

이에 인근 해상에 있던 제주해경 소속 1500t급 경비함 등이 현장으로 출동해 Y호 기관실 갈라진 구멍 부위에서 선저 폐수가 흘러나온 것을 확인했다.

해경은 해상에 유출된 기름을 경비함정 스크루를 이용해 방산조치 했으며, 추가 해양오염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Y호 선장과 기관장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며 “이번 사건은 대한민국 해역에서 해양오염을 일으킨 외국외선을 항공순찰을 통해 발견, 나포한 첫 사례”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