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세월호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 이뤄질 것”
文 대통령 “세월호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 이뤄질 것”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04.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다시는 같은 비극이 되풀이되지 않도록 하겠다는 각오를 되새긴다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은 철저히 이뤄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세월호 5주기이다. 늘 기억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또 세월호의 아픔을 추모하는 것을 넘어, 생명과 안전을 최고의 가치로 선언하는 공간인 ‘4·16 생명안전공원도 빠르게 조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아이들이 머물렀던 자리가 세월호를 기억하고 안전사고를 대비하는 공간이 됐다는 것이 유가족께 작은 위로가 되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세월호를 가슴에 간직한 평범한 사람들이 세상을 바꾸고 있다“5년 동안 변화도 많았다. 안전에 대한 자세가, 이웃을 걱정하고 함께 공감하는 마음가짐이 달라졌다는 입장도 피력했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