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 지사 "블록체인은 스마트시티 구현"
원 지사 "블록체인은 스마트시티 구현"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9.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 태크&비즈니스 서밋에서 기조 연설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24일 ‘블록체인 태크&비즈니스 서밋 2019’에서 기조 연설을 하고 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24일 ‘블록체인 태크&비즈니스 서밋 2019’에서 기조 연설을 하고 있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블록체인은 스마트시티 구현의 핵심 기술이라고 밝히며 4차산업 혁명에 대비한 미래 비전을 제시했다.

원 지사는 24일 서울 포스코타워에서 열린 ‘블록체인 태크&비즈니스 서밋 2019’에서 기조 연설을 맡은 가운데 “블록체인이 신분인증과 투표, 다양한 이력관리, 에너지 개인 간 거래 등 스마트시티의 여러 분야에 적용될 수 있는 범용기술이다”고 평가한 후 “현재 데이터의 보호와 안전한 이동을 보장하는 유일한 기술은 블록체인”이라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이어 “제주도가 스마트 아일랜드 비전을 갖고 4차산업 혁명 시대를 구체적으로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스마트도시는 발전과 보전이라는 상충된 가치의 긴장 관계를 해소하는 해결책이라는 관점에서 제안돼야 한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또 “스마트도시의 핵심자원은 데이터”라며 “모든 문제에 대한 데이터를 수집, 분석하고 미래를 예측함으로써 기회 창출은 극대화하고, 과밀화에 의한 도시문제는 최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블록체인 테크&비즈니스 서밋은 블록체인 기술과 비즈니스 동향을 함께 다루는 행사로 인터넷진흥원과 IBM, SKT 등에서 전문가들의 연사로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