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에서도 제로페이 결제된다
편의점에서도 제로페이 결제된다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05.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의점에서 제로페이를 이용해 결제할 수 있게 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일부터 씨유(CU)·지에스(GS)25·세븐일레븐·미니스톱·이마트24 등 전국 43000여 곳의 편의점에서 제로페이를 사용할 수 있게 된다고 1일 밝혔다.

배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등 프랜차이즈도 이달부터 제로페이를 순차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앞으로는 고객이 스마트폰에 생성된 큐알(QR)코드를 보여주면 가맹점이 스캐너로 인식해 결제할 수 있게 되는 결제절차도 개선한다.

중기부는 제로페이 결제서비스도 확대해, 7월부터는 배달의민족·요기요·배달통 등 배달앱과 결제연계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범칙금·공공요금 납부와 택시와 버스·철도 등 대중교통에도 제로페이를 활용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G마켓, 11번가 등 온라인 쇼핑몰의 결제수단으로 제로페이를 도입하기 위해 5월부터 쇼핑몰과 협의를 추진한다.

이와 함께 지자체와 협업해 제로페이 이용 혜택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