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장애물 없는 관광환경 조성사업 추진
제주도, 장애물 없는 관광환경 조성사업 추진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05.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장애물 없는 관광환경 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제주도는 도내 관광지와 관광사업체를 대상으로 6개 사업에 17500만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서복전시관과 천제연폭포, 성산일출봉, 제주목관아, 올레7코스 등 공영관광지 5곳에 장애인 화장실 및 점자블럭 확충, 경사로 및 진입로·관람로 개선, 연속손잡이 등 관광약자 전용 편의시설을 확충하고 보강한다.

또 관광지와 음식점 등 희망하는 업체에 경사로 정비, 장애인화장실 개선사업, 휠체어 구입비용 등의 일부를 지원한다.

관광약자 전용 리프트차량(전세버스3대 승합차 5) 구입비 일부도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이달 내로 관광약자 접근성 안내센터를 제주웰컴센터로 이전한다.

제주도는 관광약자 인식개선을 위한 서비스교육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