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여야정 국정 상설협의체 재가동 거듭 요청
청와대, 여야정 국정 상설협의체 재가동 거듭 요청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민정 대변인 “추경·민생 현안 등 산적”…5당 대표 조기 회동도 강조

청와대는 13일 문재인 대통령이 촉구한 여야정 국정 상설협의체 재가동과 함께 5당 대표의 조기 회동 필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현재 추가경정예산안과 민생 현안 등 국회에서 입법으로 풀어야 할 과제들이 산적해 있다그런 만큼 지난해 11월 이후 멈춰버린 여야 5당의 여야정 국정 상설협의체 재가동을 간곡히 요청한다고 말했다.

고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집권 초기 여야정협의체 구성을 직접 제안하며 소통과 협치에 대한 의지를 표명한 바 있다이후 1년이 지난 20188월 여야 5당 원내대표는 여야정 국정 상설협의체 본격 가동에 합의했고, 지난해 11월 첫 회의를 통해 경제·민생과 관련된 입법·예산에 초당적으로 협력하기로 합의문을 도출한 바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청와대는 산적한 국정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최대한 빨리 여야정 상설협의체가 정상 가동되기를 희망한다고 요청했다.

아울러 이미 제안한 바 있는 5당 대표 회동도 조기에 이루어져야한다는 점을 다시 한 번 강조한다당 대표 회동인 만큼 인도적 대북 식량 지원 문제를 비롯한 국정전반으로 의제를 넓혀 심도깊은 논의가 이루어져 국민에게 희망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고 대변인은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이 요구하고 있는 국회 비교섭단체(민주평화당·정의당) 제외 수용 여부를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여야정 협의체는 힘들게 만들어진 것이다. 원칙적인 입장에서 변한 것은 없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