곶자왈 매입기금 모금함 배부처 100호점 돌파
곶자왈 매입기금 모금함 배부처 100호점 돌파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9.05.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곶자왈사람들은 제주의 허파로 불리는 곶자왈이 훼손되는 것을 막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곶자왈 한 평 사기’ 모금을 위한 모금함 배부처가 100호점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2014년 행복나눔마트 오라점을 1호점으로 시작된 곶자왈 매입기금 모금함 배부사업은 최근 제주워시존이 106호점으로 가입하면서 100호점을 돌파했다.

특히 5월 들어서 제주양돈농협과 체결한 업무협약을 기점으로 지난 3과 4일 이틀간 양돈농협 6개 지점이 매입 기금 모금함 배부사업에 참여하는 등 참여업체가 크게 증가했다.

곶자왈사람들은 “시민들의 힘으로 세 번째 곶자왈 국민신탁 사이트를 확보하기 위한 발걸음이 시작됐다”며 “개발 위험에 놓인 곶자왈을 지키고 제주의 미래에 곶자왈을 물려주기 위한 곶자왈 매입기금 모금운동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곶자왈사람들은 그동안 마련된 기금으로 2014년 서귀포시 안덕면 덕수리 화순곶자왈 의 일부를 매입해 곶자왈 국민신탁 사이트 1호를, 2018년에는 제주시 한경면 청수리 일대 청수곶자왈의 일부를 매입해 곶자왈 국민신탁 2호 사이트를 확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