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도 공사현장서 머리 다친 인부 긴급 이송
추자도 공사현장서 머리 다친 인부 긴급 이송
  • 강경태 기자
  • 승인 2019.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후 73분께 제주시 추자면 추자도에 거주하고 있는 김모씨(59)가 공사현장에서 굴삭기에 머리를 부딪혔다.

이 사고로 김씨가 머리를 크게 다치고, 전신에 타박상을 입어 제주해양경찰청 헬기를 통해 이날 오후 8시께 제주시지역 병원으로 이송됐다.

김씨는 현재 의식이 있으며 병원에서 정밀검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