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소방서, 고층건물 화재 대비 특별대책 추진
제주소방서, 고층건물 화재 대비 특별대책 추진
  • 김종광 기자
  • 승인 2019.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소방서는 제주지역 내 고층건물이 급증함에 따라 고층건물 화재 대비 특별대책을 마련해 추진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고층건물은 지하층을 제외한 층수가 11층 이상인 건축물로 지난해 12월말 기준 제주지역에는 229곳이 있다. 이 가운데 215곳(93.9%)이 제주소방서 관내에 있다.
 
제주소방서 관내에는 고층건물이 2016년 10동, 2017년 19동, 2018년 27동이 신축되는 등 최근 3년간 고층건물이 35.2% 증가했다.
 
제주소방서는 최근 신축건물이 고층화·복잡해지면서 건물 사용승인 전 실시하는 소방시설 완공검사와 소방훈련을 병행해 추진하고 있다.
 
특히 제주소방서 관할 고층건물 중 75.8%가 제주시 서부권역(노형·연동·외도)에 집중됨에 따라 노형119센터에 70m 굴절사다리차를 우선 배치했으며, 이를 활용하는 고층건물 화재 진압 매뉴얼을 마련해 월 1회 이상 유관기관 합동 소방훈련을 한다.
 
또한 화재 시 연결송수관설비 등 자체 소방시설을 원활히 활용하기 위한 불법 주정차 금지 계도도 실시한다. 신축건물 외벽에 설치된 송수구 등 소방 관련 시설 주변에는 주정차 금지 표지판 부착을 권고하고 있다.
 
제주소방서 관계자는 “지속적인 점검과 훈련을 통해 제주시 지역에 밀집된 고층건무 화재 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소방시설 활용과 소방차량 통행·운용을 위해 도민들의 불법 주·정차 근절에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