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는 행복을 위한 과학이다
감사는 행복을 위한 과학이다
  • 제주신보
  • 승인 2019.05.26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원후, 제주감귤농협 연동지점장·심리상담사/논설위원

5월은 가정의 달이다. 하지만 나는 감사의 달이라고 하고 싶다. 부모님, 어린이, 스승을 비롯하여 모두가 행복하기 위해서는 감사 진법을 터득해야 하기 때문이다.

내게는 감사 진법 원리를 깨우쳐준 멘토가 있다. 바로 제주시 노인대학 고학장님이다. 항상 나의 마음속에만 있었던 그분에게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고학장님. 그동안 고맙습니다.

오늘은 감사하는 삶의 비결과 경험 그리고 내 경험을 모아서 정리한 세 번째 깨우침 ‘감사는 행복을 위한 과학이다’라는 것을 증명하고자 한다. ‘감사의 과학’을 설파해온 심리학자 로버트 에몬스 교수의 연구에 의하면 개인의 행복을 좌우하는 요인은 유전자가 50%, 환경 10%, 행동 40%를 차지한다고 한다.

타고난 유전자나 주어진 환경을 탓하는 것은 부질없으니 행동을 바꿔야 할 텐데 그 핵심이 감사라는 것이다.

‘하루 5분 감사일기를 쓰면 행복은 물론 건강도 절로 따라온다’는 것이 그의 주장이다. 그러면 행복지수가 25% 향상되어 수면, 일, 운동 등에서 더 나은 성과가 나타나고 우리 뇌의 신경전달 물질과 호르몬이 변하게 된다.

감사함을 느끼는 순간 공감, 사랑, 유대감 같은 긍정적 감정을 느끼는 뇌 좌측의 전전두피질이 활성화되고 이것은 마치 강력한 스트레스 완화제의 역할을 해서 생리학적으로 우울, 화, 분노, 질투, 충동적 감정을 덜 느끼게 한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여기서 핵심은 감사가 우리 내면에만 머물러선 안 된다는 것이다. 고마운 마음을 말과 행동으로 표현해서 자신 있게 ‘감사합니다’라고 표현하는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상대방에게 감사를 표현하는 것이 중요한 이유는 겸손함에 있다. 그뿐만 아니라 가족, 친구 등에게 직·간접적인 감사를 표현하면서 인생을 살아갈 경우 이러한 말과 행동은 쌓여 개인을 넘어 사회 전체가 건강하고 행복해질 것이다.

우리 삶이 근본적으로 행복해지기 위한 간단한 원리는 바로 삶의 공허함을 달래고 긍정적인 감정을 오랫동안 유지하는 것이다. 이때 필요한 것은 가진 것에 감사하는 마음이다. 그렇지 않으면 긍정적인 감정은 그리 오래 지속되지 않을 것이다.

긍정적인 감정이 오래 지속되는 감사 진법으로 ▲감사는 늦을 수록 손해 보고 후회하기 때문에 즉시 감사해야 하며 사용할 타이밍을 놓치지 말아야 한다. ▲감사를 통해 가정의 행복과 부부 싸움을 해결할 수 있다. ▲감사는 용기 있는 결정을 내리게 하며 고통스러운 시간을 재기의 시간으로 바꾼다.

감사 진법을 실천하기 위해서는 먼저 자신을 향해 늘 질문해야 한다. ‘나는 매 순간 기뻐하며 모든 일에 감사하는가?’ 이 질문을 던지며 스스로를 관찰해야 한다.

스스로를 관찰하는 것은 감사 진법을 사용해야 할 타이밍을 놓치지 않기 위함이다. 우리 사회가 우울 공화국에서 탈출하는 방법은 감사 진법을 실천하여 내 삶을 다스리는 것을 원칙으로 삼고 감사라는 엑스칼리버를 직접 뽑아서 행동으로 보여주는 것이다.

감사의 문화는 성공을 위한 실제적인 코드이면서 원인 모를 울분과 분노에 사로잡혀 사회에 복수하려 드는 사회 불만 세력의 난국을 타개하고 비즈니스 강국을 이루는 비법이라고 생각한다.

감사의 첫 번째 수혜자가 나 자신이라는 것을 명심하자. 감사하면 먼저 내 마음이 기쁨으로 충만해지고 더 나아가 상상할 수 없는 새로운 에너지를 얻게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onnellisuus 2019-05-29 16:45:21
이 글을 읽으며 잊고 보냈던 문구가 생각이 납니다. '세상에서 가장 지혜로운 사람은 배우는 사람이고,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은 감사하며 사는 사람이다.' 감사의 진법을 배울 수 있어 한 번 지혜로운 사람이 된듯하고 좋은 글에 감사할 수 있어 두 번 행복한 사람이 되었습니다. 바쁜 일상에 감사하는 마음을 잊고 지낸듯하며 감사의 마음을 흩날리다 사라질 눈 같은 것으로 생각하지 않았나 반성합니다. 글 속에서 표현하는 감사의 진법을 마음속에 판서하며 눈 속에서 기억의 한 페이지를 펄럭 넘겨 늘 재독하려 합니다. 또, 글에서 느껴지는 진의는 진심이 포함되어야 한다는 것 같으며 늘 진심을 다해 감사해야 함을 잊지 않아야겠습니다. 스스로를 각성할 수 있는 글에 여기서 또 한 번 ‘감사’합니다!

지나는길 2019-05-28 09:20:31
좋은글 잘읽고갑니다

나그네 2019-05-27 16:58:39
쉬운거 같으면서 어려운일이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는거 같습니다 그런데 감사의 첫 수혜자가 나 자신이라는 생각을 가지면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는게 더 수월할거 같네요 ㅎ 좋은글 항상 감사합니다.

제주댁 2019-05-27 13:47:27
행복은 평범한 생활속에서 언제나 감사한 마음으로
즐겁고 밝게 사는것과 감사의 첫 수혜자는 나 자신인것을 알게되서 감사합니다

수선화 2019-05-27 09:54:03
'감사를 표현하는건 자신을 위한 일'
오늘도 긍정의 에너지를 위해서~~
항상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