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강’ 제주휠체어농구단, 도지사배 전국대회 우승
‘국내 최강’ 제주휠체어농구단, 도지사배 전국대회 우승
  • 진유한 기자
  • 승인 2019.05.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승서 라이벌 서울시청에 66-53 승
우승 크게 기여한 김동현, 대회 MVP
제주휠체어농구단 선수들이 대회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주휠체어농구단 선수들이 대회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내 최강제주특별자치도휠체어농구단(단장 부형종, 감독 이선연이하 제주도)이 안방에서 펼쳐진 도지사배 전국대회 정상에 올랐다.

제주도는 지난 24일부터 27일까지 4일간 제주시 한라체육관에서 열린 제7회 제주특별자치도지사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 결승전에서 강력한 라이벌 서울시청을 66-53으로 꺾고 전승 우승을 차지했다.

수원무궁화전자, 일본 나가사키팀, 한체대와 A조에 속한 제주도는 1차전에서 무궁화전자를 65-61, 2차전에서 나가사키팀을 76-46, 3차전에서 한체대를 59-32로 각각 물리쳤다.

3전 전승으로 A1위를 차지한 제주도는 준결승에서 B2위로 올라온 고양홀트를 74-50으로 제압하며 결승에 진출했다.

제주도는 이번 우승으로 지난 6회 도지사배 결승에서 서울시청에 54-56, 2점 차로 아쉽게 패하며 이 대회 5연패 달성에 실패한 당시 아픔을 조금이나마 씻어냈다.

결승에서 28득점을 올리며 팀의 우승에 크게 기여한 김동현은 대회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이선연 감독은 우수 지도자로 뽑혔다.

제주도장애인농구협회가 주최한 이번 대회에는 제주도를 포함해 국내·7개 팀이 참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