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선수단 태국 유도 국제대회서 맹활약…한국, 종합우승 차지
제주 선수단 태국 유도 국제대회서 맹활약…한국, 종합우승 차지
  • 진유한 기자
  • 승인 2019.06.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금 1·은 2·동 1 획득…한국 총 금 7·은 3·동 2 따내
한국 선수단이 2019 태국 치앙마이 유도 국제대회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한국 선수단이 2019 태국 치앙마이 유도 국제대회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제주 유도 기대주들이 국제대회에서 선전했다.

제주 선수단이 맹활약한 우리나라는 대회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제주 선수단은 지난 15, 16일 이틀간 태국 치앙마이에서 열린 2019 태국 치앙마이 유도 국제대회에서 금메달 1개와 은메달 2, 동메달 1개를 따냈다.

금메달은 여고부 78이상급 결승에서 베트남 선수를 상대로 업어치기 한판승을 따낸 강윤지(남녕고 1)가 차지했다.

은메달은 남고부 100이하급에 출전한 김세헌(남녕고 2)과 여고부 63이하급에 나선 김민정(남녕고 1), 동메달은 여고부 52이하급의 좌시안(함덕고 3)이 각각 획득했다.

14명으로 구성된 한국 선수단은 제주 선수단이 획득한 메달을 합쳐 총 금메달 7개와 은메달 3, 동메달 2개 등 모두 12개의 메달을 따내 대회 종합우승의 기쁨을 안았다.

제주 선수단은 지난해 제주컵 국제유도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강윤지 등 6명이 출전해 4명이 입상하는 성과를 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