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모든 교실에 공기청정기 설치된다
도내 모든 교실에 공기청정기 설치된다
  • 진주리 기자
  • 승인 2019.0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1조3932억 추경예산 편성…건강과 안전 예산 강화
국제공인교육 프로그램 및 무상교복 사업 확대 비용 등 반영

올해 도내 모든 유····특수학교 모든 교실에 공기청정기가 설치될 전망이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본예산 12012억원보다 1820억원(15.2%) 증가한 13832억원 규모의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했다고 20일 밝혔다.

세입 예산은 보통교부금 957억원, 특별교부금 157억원, 지방자치단체 법정전입금(지방교육세 67억원, 도세전입금 33억원) 100억원과 비법정전입금인 학교 다목적 체육관 지원 74억원 등이 증가했다.

세출 예산안의 주요 내용을 보면 학교현장의 건강과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예산이 눈에 띈다.

미세먼지 예방을 위해 모든 학교 교실에 공기청정기를 임대해 설치하기 위한 예산 30억원을 반영했고 학교 체육관 공기청정장치 시범지원에 52000만원, 학교 체육관에 냉난방기가 없는 30개교에 냉난방기를 지원하기 위한 18억원도 편성됐다.

또한 학교 신·증설, 학교 시설 증·개축과 교육환경 개선 등 시설사업비로 12119000만원이 반영됐다.

아울러 올해 2학기부터 도입 준비에 들어가는 국제공인교육 프로그램(한국어 IB DP) 운영을 위한 교원 연수를 위해 35900만원이 편성됐다.

도교육청은 앞서 지난 4월 대구교육청, IB와 함께 IB DP(Diploma Programme, 고교 과정)를 한국어화해 공교육에 도입하기로 확정했으며 다음 달 협력각서(MOC)를 체결한 후 8~9월께 대상 학교를 선정할 계획이다.

무상교복사업 확대 차원에서 2020학년도 중·고 교복(동복) 구입비 등 24억원도 이번 추경에 반영됐다.

정이운 도교육청 정책기획실장은 이번 예산을 마중물 삼아 아이 한 명, 한 명이 존중받는 제주교육을 실현하기 위한 평가 혁신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것이라며 교육복지특별도 완성, 안전하고 건강한 교육환경 마련에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추경안은 다음 달 1일 개회하는 제374회 제주도의회 임시회에서 심의, 의결을 거쳐 확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