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제주복합화력발전소 불공정 의혹 진상 밝혀달라”
“남제주복합화력발전소 불공정 의혹 진상 밝혀달라”
  • 김종광 기자
  • 승인 2019.06.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건설노조 제주지부, 26일 회견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전국건설산업노동조합 제주지부는 26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남제주 LNG복합화력발전소 건설 과정에서 불거진 불공정 계약 등에 대한 진상 규명을 재차 요구했다.

이들은 발전소 공사 관련 남부발전과 포스코건설, 화순리장 간 계약에 대한 진실 규명을 밝혀주길 바라는 입장으로 기자회견을 가졌다하지만 화순리장은 개인적 문제를 화순리 전체의 명예까지 거론하며 마녀 사냥하는 것처럼 발표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번 공사와 관련해 남부발전과 포스코건설은 화순리장과 공모해 공정한 경쟁기회를 박탈했다화순리장은 대화로 해명해 잘못됨을 바로 잡을 수 있는 기회를 버리고, 자신의 부정을 합리화시키는 행태에 경악을 금치 못한다고 말했다.

이들은 기자회견 직후 화순리장을 비롯해 남부화력발전, 포스코건설 등에 대한 진정서를 제주지방경찰청에 제출했다. 이들이 주장하는 범죄 혐의는 공정거래법 위반, 권리행사방해, 직권남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