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제주청년 해외배낭연수 발대식’
‘2019년 제주청년 해외배낭연수 발대식’
  • 김승범 기자
  • 승인 2019.07.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0일 도청 탐라홀에서 ‘2019년 제주청년 해외배낭연수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해외 선진 기술과 문화·노하우 습득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시행되고 있다.

만 19세 이상 만 34세 이하 청년들이 대상이며, 올해 179개팀(601명)이 여행계획서를 제출했다. 심사를 거쳐 27개팀(89명)이 최종 대상자로 선발됐고, 팀당 최대 1000만원의 여행 경비가 지원된다.

이들은 진로탐색, 해외봉사, 국제교류행사 등 다양한 테마로 오는 15일부터 10월까지 최대 3주 이내로 자유롭게 여행하며, 제주를 알리는 민간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된다.

원희룡 지사는 “처음 경험하는 해외여행이 낯설고, 두려울 수 있지만, 마음을 활짝 열고 용감하게 달려든다면 많은 경험을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