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중앙여중 윤다현, 여가부장관기 전국여성태권도대회 2위
서귀중앙여중 윤다현, 여가부장관기 전국여성태권도대회 2위
  • 진유한 기자
  • 승인 2019.07.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다현이 대회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윤다현이 대회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주 주니어 태권도 기대주 윤다현(서귀중앙여중 3)이 제18회 여성가족부장관기 전국여성태권도대회 2위에 올랐다.

윤다현은 지난 7일부터 14일까지 강원도 화천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여중부 헤비급 8강에서 노유빈(동화중)을 맞아 1-1로 비긴 뒤 우세승을 거뒀다. 이어 4강에서는 권민서(석포여중)25-5, 무려 20점 차로 제압했다.

하지만 윤다현은 결승에서 정수지(서원중)를 만나 7-17로 패하며 은메달에 만족해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