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7개 정주어항 안전시설 보수 보강
제주시, 7개 정주어항 안전시설 보수 보강
  • 조문욱 기자
  • 승인 2019.07.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어촌정주어항 정비 및 보강 사업의 일환으로 관내 어항 안전시설에 대한 보수 및 보강 공사를 실시한다.

제주시는 23일 제주시가 관리하고 있는 어촌정주어항은 36개소로 시설물 노후화로 주민들의 불편이 가중되고 있으며, 특히, 여름철 방문객 증가에 따른 안전사고 발생이 예상됨에 따라 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시설물 보수가 필요한 실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공사는 한림읍 한림항·협재항, 한경면 용수항·판포항, 내도항, 조천읍 신촌항·조천항 등 어촌정주어항 7개항을 대상으로 노후된 안전시설물 신설, 주차금지차선 도색 반사판 재설치, 물고임으로 인한 배수로 설치 콘크리트 포장공사 등이 실시된다.

제주시는 사업대상지 조사 등 사전 현장조사를 완료했으며 9월 준공을 목표로 이달 중 착공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제주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방문객 및 어업인들의 편의 증진과 안전사고 예방효과가 기대된다앞으로도 어촌정주어항 안전시설물 노후화에 따른 시설물 보수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