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25일 장애인 생산품 판매장터 운영
제주시, 25일 장애인 생산품 판매장터 운영
  • 조문욱 기자
  • 승인 2019.07.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경쟁고용이 어려운 장애인에게 일자리 제공으로 안정된 소득을 보장하기 위해 장애인 생산품 판매장터를 오는 25일 오전 10시부터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 운영하다.

이번 행사는 제주특별자치도 장애인생산품 판매시설이 주최하고 춘강근로센터 등을 비롯한 제주지역 9개 직업재활 시설에서 생산된 사무용품과 식료품, 의류, 화훼 및 그릇 등 20여 개의 품목이 판매된다.

이번 장애인생산품 판매장터 수익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기탁되며, 행사를 통해 장애인 생산품에 대한 소비촉진 및 판로확대로 취약계층 사회참여를 도모하고 지역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와 관련 강성우 제주시 노인장애인과장은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활성화를 위해 이번 장애인 생산품 판매장터를 적극 홍보하고 장애인들의 일자리 확대와 장애인생산품 판매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구매 특별법에서는 공공기관별 총 구매액(공사를 제외한 물품 및 용역 구매총액)1% 이상을 중증장애인생산품으로 우선 구매하도록 의무화하고 있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