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와 비장애 잇는 콘서트
장애와 비장애 잇는 콘서트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7.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장애인문화예술센터, 26일 탑동청소년광장서 '이음 콘서트'

제주장애인문화예술센터(소장 최희순)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 후원하는 2019 장애인문화예술축제 이음-콘서트26일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탑동청소년광장에서 열린다.

이번 축제에는 제주지역에서 활동하는 뮤지션 양정원·김원필·윤명희를 비롯해 마임이스트 김상홍, 띠앗합창단, T-SUM 등이 출연한다. 공연 참가자들은 장애를 가졌기 때문에 누구보다도 관객을 이해하는 폭이 넓고, 무대위에서 관객과 호흡하고 깊은 공감대를 형성하며 감동의 시간을 만들어 갈 예정이다.

시화미술작품 전시, 시민공감마당, 장애인인식개선 캠페인 등 홍보 부스가 운영되고, 캘리그래피, 페이스 페인팅, 매듭 발찌 만들기, 타투스티커, LED 부채 만들기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