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휠체어농구단, 대구컵 7연패 달성 실패…4위 기록
제주휠체어농구단, 대구컵 7연패 달성 실패…4위 기록
  • 진유한 기자
  • 승인 2019.07.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전 선수 2명 이탈, 부진 주요 원인
지난해 대구컵 우승을 차지한 제주도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지난해 대구컵 우승을 차지한 제주도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제주신보 자료사진

국내 최강제주특별자치도휠체어농구단(감독 이선연, 이하 제주도)이 대구컵 국제휠체어농구대회 7연패 달성을 이루지 못했다.

제주도는 29일 대구시민체육관에서 열린 제22회 대회 3~4위전에서 고양홀트에 50-58로 패하며 4위를 기록했다.

조별 예선에서 21패를 기록한 제주도는 조 2위로 4강에 올랐지만, ‘강력한 라이벌서울시청을 만나 44-75로 져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지난 16회부터 21회까지 6년 연속 대구컵 우승을 차지했던 제주도는 올해 부진한 모습을 보이며 대회 7연패라는 진기록을 세우는 데 실패했다.

제주도는 주전 선수인 김호용과 송창헌이 부상 탓에 대회 참가를 못하면서 전력이 약화한 것을 부진의 주요 원인으로 분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