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45번째 항공기 도입…中 신규취항 속도
제주항공 45번째 항공기 도입…中 신규취항 속도
  • 강경훈 기자
  • 승인 2019.07.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내 45대 기대 운용 계획 마무리…옌지·지난 등 취항 계획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이 지난 2945번째 항공기를 도입하고 중국 노선 신규 취항에 나섰다고 30일 밝혔다.

이번에 도입된 항공기는 현재 보유중인 44대의 항공기와 같은 B737-800기종(180석 규모)이다.

이번 항공기 추가 도입으로 제주항공은 올해 안에 6대의 항공기를 추가해 45대의 항공기를 운용한다는 계획을 마무리 짓고, 중국 노선 신규 취항에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제주항공은 8월부터 인천과 제주, 부산과 무안을 기점으로 중국 옌지(延吉), 지난(濟南), 장자제(張家界) 등의 도시에 노선을 취항할 예정이다.

또한 인천기점 마카오와 코타키나발루 등 기존 노선을 증편해 시장상황의 변화에 탄력적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