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교통 “50여 대 중형택시 보유…차별화된 서비스 제공”
㈜중앙교통 “50여 대 중형택시 보유…차별화된 서비스 제공”
  • 강경훈 기자
  • 승인 2019.07.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4일 창립 40주년을 맞는 ㈜중앙교통(대표이사 김근형·사진)은 50여 대의 고급 중형택시를 보유하고, 차량위치추적시스템(GPS) 구축과 요금 카드결제 및 영수증 발급, 콜 서비스로 도민과 관광객의 친근한 발 역할을 하고 있다.

택시기사 정복 착용과 사원증도 패용해 고객 호응을 얻고 있다.

김근형 대표이사는 “차별화된 서비스로 승객들에게 환영받는 택시상을 정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락처 782-9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