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물관에서 만나는 '명성황후'
박물관에서 만나는 '명성황후'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8.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제주박물관, 10일 스크린으로 상영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10일 오후 2시와 5시 국립제주박물관 강당에서 토요박물관 산책’ 8월 둘째 주 프로그램으로 예술의 전당 SAC on Screen ‘명성황후공연을 마련한다.

예술의 전당 SAC on Screen 영상화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예술의 전당이 주최하는 공연 중 주요 장르의 작품을 창작 영상으로 제작해 지원하는 것으로 영상 속에서 공연예술을 만나 볼 수 있다.

뮤지컬 명성황후19951230일 첫 커튼을 올린 후 탄탄한 구성과 연출력을 바탕으로 오랫동안 국민의 사랑을 받아왔다. 또한 예술의 전당 오페라극장에서 20주년 기념공연을 펼쳤고, 이를 SAC on Screen으로 상영한다.

이번 공연은 무료관람이며, 좌석 280석에 한해 공연 당일 공연 시작 1시간 전 국립제주박물관 강당 앞에서 선착순으로 입장권을 배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