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2기 내각 완성…법무장관에 조국
文 대통령 2기 내각 완성…법무장관에 조국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08.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 최기영·농식품부 김현수·여성 이정옥 장관 내정…주미대사에 이수혁 기용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조국(54)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법무부 장관에 내정하는 등 10곳의 장관급 인사를 교체하는 개각을 단행했다.윗줄 왼쪽부터 법무부 장관 후보자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최기영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김현수 전 차관,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아랫줄 왼쪽부터 금융위원장 후보자 은성수 한국수출입은행장,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변호사, 국가보훈처장 후보자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 주미대사 내정자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내정자 정세현 한반도평화포럼 이사장.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조국(54)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법무부 장관에 내정하는 등 10곳의 장관급 인사를 교체하는 개각을 단행했다.윗줄 왼쪽부터 법무부 장관 후보자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최기영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김현수 전 차관,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아랫줄 왼쪽부터 금융위원장 후보자 은성수 한국수출입은행장,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변호사, 국가보훈처장 후보자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 주미대사 내정자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내정자 정세현 한반도평화포럼 이사장.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54)을 법무부 장관에 내정하는 등 10명의 장관급 인사를 단행하는 개각을 발표했다.

이번 인사는 현직 장관 4명을 비롯해 모두 10명을 대거 교체, 집권 3년차의 국정 동력을 확보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는 최기영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64)가 발탁됐다.

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는 김현수 전 차관(58), 여성가족부 장관에는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64)가 각각 내정됐다.

공정거래위원장에는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55), 금융위원장에는 은성수 한국수출입은행장(58), 방송통신위원장에는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변호사(58)가 각각 낙점됐다.

주미대사에는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70)이 기용됐다.

당초 제주 출신인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가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지만 문 특보가 주미대사직을 사양하면서 새 인물로 교체됐다.

문 대통령의 두터운 신임을 받고 있는 문 특보의 주미대사직 고사는 보수 야당이 한미 동맹을 약화시킬 것이라고 반발하면서 대통령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것도 작용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이와 함께 국가보훈처장에는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63),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에는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74)이 발탁됐다.

이날 국립외교원장에 김준형 한동대 국제어문학부 교수(56)를 내정하는 차관급 인사도 단행됐다.

이번 인사에서 강경화 외교·김현미 국토교통·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등 문재인 정부 초대 장관은 유임됐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이번 인사는 문재인 정부의 개혁 정책을 일관성 있게 안정적으로 추진하는 데 역점을 두었다도덕성을 기본으로 하고 해당 분야 전문가를 우선 고려했다. 또 여성과 지역 등 균형성도 빠트리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문재인 정부 2기 내각이 사실상 완성됐다고 할 수 있다정부는 국민들이 느낄 수 있는 성과를 창출해 모든 국민이 함께 잘 사는 포용국가 실현에 매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