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남제주지점 “전국 최초 금융·기업 융복합 모델로 상생 기여”
NH농협은행 남제주지점 “전국 최초 금융·기업 융복합 모델로 상생 기여”
  • 강경훈 기자
  • 승인 2019.08.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5일 개점 58주년을 맞는 NH농협은행 남제주지점(지점장 강권우·사진)은 서귀포시 이중섭거리, 서귀포매일올레시장 인근에 위치해 상인, 지역 고객을 대상으로 최상의 금융서비스 제공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강권우 지점장은 최근 지점 건물에 서귀포시 스타트업베이(청년창업센터)가 입주해 전국 최초 금융과 기업의 융복합 모델로서 지역경제 상생발전에 기여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제주도 대표적 문화점포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연락처 762-3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