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도내 마을 민간기록물 수집 추진
道, 도내 마을 민간기록물 수집 추진
  • 김승범 기자
  • 승인 2019.08.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마을 공동체 기록 관리에 나선다.

제주도는 제주 마을 공동체 관련 기록유산 보존을 위해 오는 26일부터 다음달 27일까지 제주의 마을 기록을 수집한다고 13일 밝혔다.

기증 희망자는 접수기간 동안 제주도 홈페이지에서 관련 서류를 내려 받아 전자우편(yoonsuyang7@korea.kr)으로 보내면 된다.

기록물 기증에는 도민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제주도는 기증자에게 기증증서를 수여하고,  자료 관련 기획전 우선 전시 및 주요 행사 초대 등 예우를 할 예정이다. 

제주도는 민간기록물 수집을 통해 ▲마을에서 펴낸 향토지 ▲마을 공동체 사업 관련 문건, 필사본 ▲농사일지 ▲마을회의기록 등을 보강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송종식 제주도 총무과장은 “과거 제주 마을 공동체의 삶이 담긴 자료와 제주의 변천사를 볼 수 있는 기록물을 수집하고 전시해 멸실되고 있는 제주의 기록유산을 보전하고 도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기증문화 활성화를 이끌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