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꾼 송소희와 함께하는 퓨전 공연
소리꾼 송소희와 함께하는 퓨전 공연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8.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아트센터, 31일 오후 3시 ‘국악 재즈 락 제주콘서트’
월드퓨전시나위 등 출연…동서양 음색 공연에 녹아내려

국악을 대표하는 젊은 소리꾼 송소희와 월드퓨전시나위가 제주에서 동서양의 조화로운 음색을 선사한다.

제주아트센터는 31일 오후 3송소희와 함께하는 국악 재즈 락 제주콘서트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소리꾼 송소희와 함께 국악실내악단인 월드퓨전시나위’, 청년전통예술단인 광개토사물놀이’, 클래식 오케스트라인 앙상블라스트라다’, ‘모해밴드와 여성지휘자인 김승남 감독이 출연해 퓨전 음악을 들려준다.

신뱃놀이, 매화타령, 뱃노래, 자진뱃노래 등을 연주하고 함께 노래한다. 또 비밀이야기, 사랑계절 등 다양한 전통과 현대 음악을 동서양의 악기로 협연한다. 입장료는 R3만원, A2만원, B1만원으로 7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제주아트센터홈페이지(http://www.jejusi.go.kr/acenter/index.do)에서 티켓을 구매할 수 있다. 728-1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