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장애인댄스스포츠 선수단, 전국대회 메달밭
제주 장애인댄스스포츠 선수단, 전국대회 메달밭
  • 진유한 기자
  • 승인 2019.08.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장애인댄스스포츠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주 장애인댄스스포츠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주지역 장애인댄스스포츠 선수들이 전국대회에서 메달밭을 일궜다.

제주 선수단은 지난 18일 전남 여수시 진남체육관에서 열린 제10회 여수거북선배 전국장애인댄스스포츠대회 및 제32020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금메달 2개와 은메달 5, 동메달 1개를 수확했다.

먼저 한창우-박영선 조가 클래스1 라틴 5종목과 클래스1 라틴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나란히 1위를 차지했다.

강성범-김애영 조는 클래스2 라틴 5종목과 클래스2 라틴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각각 2위를 기록했고, 강성범은 클래스2 싱글 댄스(남자)에서도 은메달을 추가했다.

이와 함께 이익희-오전희 조도 클래스2 스탠다드 5종목과 클래스2 스탠다드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오전희는 클래스2 싱글 댄스(여자) 3위에 오르기도 했다.